본문내용 바로가기

문화관광

추억의 명화와 함께 감동에 젖는 송구영신

영화의전당 ‘오래된 극장 2018’ … 내년 1월 24일까지 21편 상영

내용

영화 팬들의 가슴에 깊이 새겨진 추억의 명화를 소환하는 시네마테크 연례 기획전 '오래된 극장'이 12월 25일 시작됐다. 영화의전당에서 가장 오래된 기획전이다. 지난 2008년 시작해 올해로 11년째를 맞았다. 세월을 넘어 영원히 잊히지 않는 추억의 명화와 함께 깊은 감동과 여운을 선사한다는 기획의도다.

 

청춘의 고군분투, 슬픈 우리 젊은 날

영화의 탄생 이후 가장 단골 주제인 청춘들의 고군분투를 다룬 고전 영화 중에서 영화사적으로 의미가 깊은 작품을 추려서 보여준다. 폴 뉴먼의 연기가 인상적인 '허드'(1963), 사회의 어두운 단면을 사실적으로 그린 '미드나잇 카우보이'(1969)등 7편을 상영한다.  

 

흐르는 강물처럼-에픽으로의 초대

러닝타임 2시간의 불문율을 깨고 고집스럽게 작가주의를 일궈낸 작품도 만난다. 한날 태어난 지주의 아들과 소작농의 아들이 겪는 50년의 세월을 담아낸 베르나르도 베르톨루치의 대작 '1900년'(1976)을 비롯해 '디어 헌터'(1978), '그리스도 최후의 유혹'(1988), '율리시즈의 시선'(1995), '통행증'(2002), '리스본의 미스터리'(2017) 등이다.

 

마법의 얼굴 메릴 스트립

메릴 스트립은 3번의 아카데미상 수상을 비롯해 아카데미 역대 최다 여우주연상 후보라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가진 배우다. 그의 완벽한 감정 연기가 돋보이는 '소피의 선택'(1982),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2006) 등 작품 8편을 상영한다. 내년 1월 24일까지. 

 

문의 (051-780-6080)

 

오래된 극장 2018 포스터. 

▲'오래된 극장 2018' 포스터. 

김영주 기사 입력 2018-12-27 다이내믹부산 제1856호
자료출처 : 다이내믹부산
첨부파일

자료관리 담당자

소통기획담당관
하나은 (051-888-1291)
최근 업데이트
2019-01-15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