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정

[부산은 지금-매력적인 여름도시]
부산 도심 이색적으로 즐기기, 캐릭터 스토리텔러와 함께 걷자

걷기 좋은 부산 워킹투어

내용

원도심 역사의 길 워킹투어 

80년대 복학생 등 재미난 캐릭터의 스토리텔러와 함께 부산 도심을 걸으며 다양한 역사와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걷기 좋은 부산 워킹투어' 모습.

 

부산은 잘 가꾸어놓은 갈맷길로 이미 '걷기 좋은 도시'로 유명하지만, 색다른 도심  걷기 프로그램이 등장해 눈길을 끌고 있다.

 

부산광역시와 부산관광공사는 지난 5월부터 부산의 다양한 이야기를 담고 있으면서도 편리하게 접근할 수 있는 도보길을 선정해 '걷기 좋은 부산 워킹투어'를 운영하고 있다.

 

 '대놓고' 부산 사투리를 쓰는 까탈스러운 역사선생님, 80년대 복학생, 위대한 탐험대장 등 재미난 캐릭터 스토리텔러들이 참가자들을 부산의 골목길로 이끈다.

 

서부선 생태문화의 길 워킹투어 

서부산 생태문화의 거리 워킹투어 모습.

 

코스는 △대학가가 밀집한 남구 청년문화ㆍ평화의 거리(부산박물관~UN기념공원~UN조각공원) △수영강 영화ㆍ예술의 거리(수영사적공원~F1963~영화의전당) △동구 원도심 피란수도ㆍ역사의 거리(초량 이바구길~168계단~유치환 우체통) △서부산 생태문화의 거리(낙동강문화관~낙동강하구에코센터~현대미술관) 등 4종류다.


5~6월 두 달은 시범기간으로 무료 운영해 인기 폭발, 매번 각 코스 20명의 인원을 모두 채우고 있다. 7월부터는 참가비 1만 원으로 유료다.

 

각 코스는 매주 토요일 10시부터 운영하며, 사전 예약은 걷기 좋은 부산 워킹투어 홈페이지(www.busanwalkingtour.com)에서 하면 된다. 

구동우 기사 입력 2019-07-04 다이내믹부산 제201906호
자료출처 : 다이내믹부산
첨부파일

자료관리 담당자

소통기획담당관
하나은 (051-888-1298)
최근 업데이트
2019-07-23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