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2018 상반기, 부산지역 소비자 상담 3년 연속 휴대전화 관련 상담 가장 많아!!

부서명
사회적경제과
전화번호
051-888-2143
작성자
박연홍
작성일
2018-08-09
조회수
497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18년 상반기 부산지역 1372 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소비자상담, ①휴대폰‧스마트폰/이동전화서비스(2,377건) ②침대(1,395건) ③기타의류 ‧ 섬유(1,114건) 순◈ 휴대전화 관련 상담은 3년 연속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며, 피해예방을 위해 구두 계약내용을 계약서에 기재 하는 등 꼼꼼히 살펴야
첨부파일
내용

 

  부산시는 ‘18년 상반기 부산시청 소비생활센터 및 8개 1372 소비자상담센터를 통해 접수된 소비자상담 접수 중 가장 많이 접수된 품목은 휴대폰, 이동전화서비스 등 휴대전화 관련 상담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총 소비자 상담 39,335건 중 ①휴대전화 관련 상담 2,377건 ②침대 1,395건 ③기타의류 ․ 섬유(1,114건) 순으로 나타났다.

 

‘18년 상반기 소비자상담 10대 품목

① 휴대폰·스마트폰/이동전화서비스(2,377건)

② 침대 (1,395건)

③ 기타의류․섬유(1,114건)

④ 중고자동차중개·매매(995건)

⑤ 중형승용자동차(915건)

⑥ 정수기대여(렌트)(700건)

⑦ 헬스장·피트니스센터(690건)

⑧ 초고속인터넷·기반서비스(615건)

⑨ 국외여행(564건)

⑩ 자동차 수리‧점검(511건)

 

 

  상담내용을 분석해 보면 ①A/S·품질 관련 상담이 11,006건(28.0%)으로 가장 많이 접수되었으며, 다음으로 계약해제·해지 관련 상담이 10,762건(27.3%), 단순문의 등 기타상담이 6,806건(17.3%), 계약불이행 5,710건(14.5%), 부당행위 1,697건(4.3%), 가격요금 1,681건(4.3%), 제품안전 1,128건(2.9%)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처리결과를 살펴보면 상품 및 시장정보, 보상기준 설명 등 정보제공 32,263건(82.0%)으로 가장 많았으며 상담접수 후 상담원이 사업자와 적극적으로 연락을 취하여 교환, 환불, 배상 등 실질적인 처리를 진행한 피해 처리는 7,069건(18.0%), 소비자와 사업자 간 중재가 되지 않아 한국소비자원 소비자분쟁조정위원회에 상정 한 건이 3건으로 나타났다.

 

  올해 상반기 총 상담건수는 39,335건으로 2017년 상반기(35,833건) 대비 9.8% 증가 하였는데, 이는 소비자들의 소비자 주권의식이 높아짐에 따라 피해 접수 건수가 늘어나고 구제신청 내용도 과거의 단순한 제품하자에 대한 구제 정도를 넘어 서비스의 질을 문제 삼는 등 복잡하고 다양한 양상으로 변해가고 있는 현실을 고려 할 때, 앞으로도 다양한 소비자 문제로 인한 소비자 불만은 꾸준히 늘어날 것으로 예상한다.

 

  특히, 올해 상반기에는 방사능 물질인 라돈 검출 사태로 침대 관련 상담이 급증하였는데 부산시에 따르면 "올 상반기 라돈 검출과 관련한 소비자 상담이 1,395건으로 인체에 해로운 라돈성분이 대진침대에서 기준치 이상으로 검출됐다는 언론보도 이후 침대, 스프링 매트리스, 라텍스 매트리스 관련 상담이 크게 늘었다"고 설명했다.

 

 소비자상담 품목 1위인 휴대전화는 개통 시 요금제 할인을 마치 휴대폰 대금을 지원해 주는 것처럼 광고하여 ‘공짜’라는 말로 현혹하여 계약을 유도하는 경우가 많아 소비자의 주의가 필요하다. 

 

  부산시 관계자는 “판매자가 시키는 대로 이곳, 저곳에 서명하게 되면 차후 효력을 발생하는 계약서가 명의자에게 불리하게 작용할 수 있기 때문에 어떠한 계약서든지 서명할 때는 꼼꼼히 살펴보는 습관이 필요하며 사업자와 원만히 해결되지 않을 때는 1372 소비자상담센터(국번 없이 1372)나 부산시 소비생활센터(☎051-888-2141~4)로 도움을 요청해 달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