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부산시내 시판중인 먹는샘물(생수) 50개 제품 무작위 수거, 수질검사 실시‘적합’

부서명
환경보전과
전화번호
051-888-3641
작성자
김문희
작성일
2018-04-16
조회수
83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 부산시(환경보전과, 보건환경연구원), 지난 3월~4월 부산시내 마트, 편의점 등 시판생수 50개 제품을 무작위로 수거해 수질검사 실시 ◈ 브롬산염, 대장균 등 법정 50개 항목, 수질검사 결과, 모두‘적합’판정
내용

 

  부산시는 ‘최근 광주지역에 판매된 생수(A업체)에서 브롬산염이 기준치를 초과 검출됐다’는 통보와 아울러 기온이 높아져 식중독이 우려되는 봄철을 맞아, 시내 마트와 편의점 등에서 판매중인 먹는샘물(생수) 50개 제품을 일제히 수거, 수질검사를 실시하였다.

 

  이번 검사는 3월 10일부터 4월 10일까지 한 달간 부산시 16개 구․군내 대형 마트, 편의점 등에서 판매중인 국내산 49개와 외국산 1개 등 총50개 제품을 수거해 미생물, 유해중금속, 농약, 유기 화학물질 등 50개 항목을 검사했으며, 모두 먹는 물 수질 기준에 적합했다고 밝혔다. 

 

  봄철 집단 식중독을 일으킬 수 있는 원인균인 살모넬라, 쉬겔라 뿐만 아니라 녹농균, 대장균 등 미생물 항목도 모두 불검출로 안전할 뿐만아니라 생수 원료인 지하 암반수가 주변환경으로 오염될 수 있는 질산성질소, 비소, 크롬 등 유해무기물질도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화학공장에서 주로 배출되는 휘발성유기물질인 톨루엔, 벤젠 등도 불검출 되어 안전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시는 시민들의 먹는 물에 대한 관심 증가와 더욱 깨끗하고 안전한 물을 찾는 수요자들의 증대로 생수의 소비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안전한 생수가 공급 될 수 있도록 정기적인 수질검사를 통해 깨끗한 품질의 생수가 유통될 수 있도록 관리를 계속할 계획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수질검사 결과 부적합 할 경우는 해당 생수가 유통되지 않도록 16개 구․군과 유기적으로 협조하여 신속히 수거 조치할 계획이다. 또한, 먹는물 관련 영업장인 정수기제조 및 수처리제조업(9개소)에 대한 제조현장 확인점검을 통하여 먹는 물에 대한 시민건강과 안전을 철저히 확보할 계획이다”고 말했다.